중국 블로그 수량 3천만개 웃돈다

이준문
입력 2006.11.18 11:07


중국의 인터넷정보센터가 지난 8월말 집계한 결과에
따르면 중국 내 블로그의 수량이 3천374만개에 달하며 블로거는 1천748만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은 지난 2002년 블로그(blog)라는 개념을 처음
도입한 이래 향후 몇 년간 30배에 달하는 신장세를 기록했다.


중국인터넷정보센터의 2006년 중국 블로그 조사보고에
따르면 블로그를 활용하는 목적으로 80%를 초과하는 네티즌이 “자신의 정서를 기록하기
위한 것”으로 밝혔으며, 동시에 60%를 웃도는 네티즌은 “자신의 의사 표달”이
블로그를 쓰게 된 동기라고 언급했다.


한편 17%를 차지하는 네티즌은 “자신의 블로그가
대중에 널리 알려지길 원하지 않는다”고 밝힌 반면 30% 이상의 네티즌이 “블로그의
방문수에 대해 큰 관심을 갖고 있다”고 얘기했다.


중국의 블로거 중 전문대 이상 학력자가 70%에 달하며,
대학본과 이상 학력자도 40%를 초과해 고학력일수록 블로그 운영 비중이 큰 것으로
밝혀졌다.


출처: 인민넷-인민일보해외판


 


다나와 이준문 기자 jun@danawa.com
기자블로그
<href="http://blog.danawa.com/jm_lee">http://blog.danawa.com/jm_lee>


<저작권자 (c)다나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