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T, '17+7 마일' 서비스 발표

이진 기자
입력 2007.05.28 09:52


'17+7마일' 상품이 뜬다.


LG텔레콤은 한국씨티은행과 함께 국내 최대의 항공마일리지가
적립되는 '17+7 마일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17+7마일 서비스는 LG텔레콤 항공마일리지 프로그램
가입자가 씨티은행 아시아나 마스타카드를 사용해 요금 자동 이체를 할 경우, 통신요금
1천원당 최대 24마일(종전 LGT 17마일+씨티카드 7마일)의 항공 마일리지를 적립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물론 17+7마일 혜택을 받기 위해선, LGT 항공마일리지
프로그램 이용자의 월 사용료가 7만원 이상이어야 하며 동시에 월 신용카드 사용액(현금서비스
제외)이 70만원 이상이어야 한다.


이와 관련 LGT 정일재 사장은 "고객에게 실질적
혜택이 돌아갈 수 있는 고객가치 지향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다나와 이진 기자   miffy@danawa.com
기자블로그
< http://blog.danawa.com/jin_lee >


< 저작권자 (c)다나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