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썬, 서비스 아태지역 본부 한국으로 유치

홍진욱
입력 2007.07.18 12:05


한국썬마이크로시스템즈(kr.sun.com, 대표 유원식)는
썬마이크로시스템즈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서비스 사업본부를 한국으로 유치했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싱가포르에 있었던 아태지역 서비스 본부가 한국으로 이전함에
따라 한국 내에서 썬의 서비스 사업이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예상되며, 아태 지역
내에서 IT허브로서의 한국의 위상이 더욱 강화될 전망이며, 이에 한국으로 이전되는
아태지역 서비스 본부도 지원 서비스 및 프로페셔널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한편 한국, 중국, 일본 등을 포함해 전 아태지역의 서비스를 총괄하게
될 서비스 본부의 책임자로는 썬 본사의 한국계 미국인 '린다 박' 부사장이 취임하게
된다. 린다 박 부사장은 썬 본사에서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부문 전세계 총괄 부사장을
맡아오면서 썬 엔지니어링 우수상, 여성 리더십상 및 실리콘밸리에서 존경 받는 여성
임원에게 수여하는 2006 트윈상을 받는 등 업계에서 주목 받아온 임원이다.

린다
박 썬 아태지역 서비스 총괄 부사장은 "썬의 아태지역 서비스 본부를 한국으로
이전한 것은 한국 시장에서의 서비스 요구를 충족시키고, 한국을 아태지역의 허브로
성장시키기 위한 썬의 전략이다"라며, "썬은 서비스 비즈니스를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으며, 앞으로 아태지역 내에서 서비스 사업의 위상을 강화해 나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다나와 홍진욱 기자 honga@danawa.com
기자블로그
<href="http://blog.danawa.com/jw_hong">http://blog.danawa.com/jw_hong>


align=right><저작권자 (c)다나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