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데이타, 하이패스 단말기 신제품 출시

이진 기자
입력 2008.03.24 16:55 수정 2008.03.24 16:56


포스데이타가 통행료 결제 내역을 조회할 수 있는
똑똑한 하이패스 단말기(모델명: ‘POE-1100’)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된 ‘POE-1100’은 하이패스 단말기를
이용하여 그동안 결제된 내역을 확인 가능하기 때문에 카드잔액 관리가 한층 수월한
것이 특징이다.


우선 차량 시동을 걸면 하이패스 단말기에 남아 있는
통행료 잔액을 음성으로 알려주며, 톨게이트 통과했을 때도 결제된 요금과 통행료
잔액, 카드 잔액 부족 여부를 음성으로 안내해주는 기능이 내장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국내 최초로 한 개의 주기판(PCB)에 무선주파수(RF)
처리 부분과 모뎀을 함께 장착, 오동작이 일어날 수 있는 여지를 원천적으로 차단함으로써
제품의 안정성을 한층 높였다. 또 차량 전면 유리창은 물론 대시보드 위에 장착할
수 있는 거치대가 따로 있어 승용차뿐만 아니라 버스, 화물차 등 차량의 특성에 맞게
단말기 장착이 가능하다.


이 밖에도 LCD 백라이트를 탑재하여 야간 및 터널통과,
빛 반사 등의 조건에서도 이용 확인이 원활하며, 어떠한 차종에도 잘 어울리는 슬림하고
스타일리쉬한 디자인을 채택하였다.


‘POE-1100’은 국내 대형 유통회사인 LG상사를 통해
디지털기기 복합 매장인 픽스딕스(Pixdix, www.pixdix.com)와 차량 정비소, 그리고
주요 온라인 쇼핑몰 및 전국 주요 할인, 양판점에서 만날 수 있다. 블랙과 다크실버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1만원대.


 다나와 이진 기자  href="mailto:miffy@danawa.com">miffy@danawa.com  
기자블로그  href="http://blog.danawa.com/jin_lee">http://blog.danawa.com/jin_lee  


<저작권자 (c)다나와>
이 저작물은 href="http://creativecommons.org/licenses/by-nc-nd/2.0/kr/" target=_blank>color=blue>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조건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rel=license>style="BORDER-TOP-WIDTH: 0px; BORDER-LEFT-WIDTH: 0px; BORDER-BOTTOM-WIDTH: 0px; CURSOR: hand; BORDER-RIGHT-WIDTH: 0px"
onclick=open_pop(this.src); alt="Creative Commons License"
src="http://i.creativecommons.org/l/by-nc-nd/2.0/kr/88x31.png"
name=image_content>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