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미국 주요 공항서 무료 충전소 운영한다

이진 기자
입력 2008.08.27 10:56


삼성전자는 미국 뉴저지주의 뉴아크 리버티 국제
공항 내 휴대폰, 노트북 등 디지털 기기의 무료 충전이 가능한 '삼성 모바일 차징
스테이션' 50대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2006년 12월에 뉴욕 JFK 공항에 54대 설치를
시작으로 2007년LA공항, 2008년에 뉴욕 라구아디아 공항, 플로리다주 올란도 공항
등 총 7개 주요 미국 내 공항에 215대의 '삼성 모바일 차징 스테이션'을 운영하고
있다.


뉴아크 공항에 설치를 계기로 뉴욕 JFK 공항, 라구아디아
공항 등 뉴욕 인근 3대 공항에 '삼성 모바일 차징 스테이션'이 모두 설치되어 3개
공항 년간 약 1억명의 이용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삼성전자는 뉴욕에 설치한 타임스퀘어 내 삼성
전광판, 삼성 제품 전시관인 삼성 익스피어리언스, JFK 공항 입구에 설치한 삼성
손 조형물과 함께 세계 최대 도시 뉴욕에서 활발한 마케팅 활동을 하고 있다.


다나와 이진 기자  miffy@danawa.com
기자블로그  href="http://blog.danawa.com/jin_lee">http://blog.danawa.com/jin_lee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