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전자결제 가능한 트롬 세탁기 공개

이상훈
입력 2009.01.20 10:54 수정 2009.01.20 11:15


LG전자(066570, 대표 남용, www.lge.co.kr)가
국내 최초로 스마트카드 단말기를 탑재한 ‘트롬(TROMM) 스마트카드 타입 상업용
세탁기·건조기’를 출시한다.  



상업용 제품은 가정용과 달리 세탁요금 지불방식을
적용한 세탁기·건조기로 기숙사, 군부대, 병원, 주상복합, 고시원 등에서
널리 사용된다.  


신제품은 무인세탁 시 T머니(T-money)를 포함한 전자화폐
및 신용카드로 결제가 가능해, 동전 및 지폐로만 지불 가능했던 기존의 한계를 해결하고
사용 편리성을 높였다.  


이 제품은 동급 최대 용량인 세탁용량 13kg 드럼세탁기,
건조용량 전기식 12kg, 가스식 10kg 건조기로 구성됐다.  


상업용 제품으로서는 국내 최초로 ‘다이렉트 드라이브
모터’ 방식을 채택하고 내구성을 높여, 대량 빨래와 오랜 기간 사용 시에도 잔고장이
적은 게 특징이다.


또, 37분 내 세탁을 완료하고 전자동 대용량 세탁기
대비 전기 사용량은 43%, 물 사용량은 52% 가량 줄여 경제적이다.


상업용 건조기는 ‘디지털 건조시스템’을 적용해
6kg의 세탁물은 30분, 10kg의 세탁물은 45분 만에 건조 완료한다.  


LG전자 HAC(Home Appliance and Air Conditioning)
마케팅팀장 이상규 상무는 “최근 기숙사, 리조트, 주상복합 건물 등이 증가하면서
상업용 세탁기 시장도 지속 성장하는 추세” 라며 “가정용 세탁기 시장에서 인정받은
제품력, 마케팅 역량을 기반으로 상업용 시장도 주도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트롬 상업용 세탁기와 건조기에 탑재된 스마트
카드 단말기는 롯데정보통신에서 제작한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