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채널로 5.1채널 즐길 수 있는 LG 버추얼 서라운드 시스템

이상훈
입력 2009.02.03 11:10 수정 2009.02.03 11:14


LG전자(대표 남용, www.lge.co.kr)가 3개의 스피커로도
6개의 스피커가 구현하는  5.1채널 입체 음향을 즐길 수 있는 실속형 홈시어터(모델명:
HS33S)를 3일 출시했다.


이 제품은 전면 스피커 높이가 33cm에 불과해 거실
장식장이나 서재 등 어느 곳에도 손쉽게  설치할 수 있다. 또 푸른색 조명의
터치 버튼과 하이그로시 피아노 마감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자체 개발한 VSM(Virtual Surround Music) 음향기술로
가상의 스피커를 만들어 6개의 스피커가  내는 음향 효과를 제공하고, 인터넷에서
다운받은 동영상 파일을 HD급 고화질로 감상하는 ‘디빅스(DivX) HD’ 재생기능도
갖췄다.


디지털 제품 간 호환성을 중요시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아이팟 도킹 시스템을 마련, 아이팟 제품을 본체에 꽂기만 하면 자동으로 연결되며
충전도 함께 된다.



이 밖에도 HDMI 단자를 채용해 일반 SD급 DVD화질을
HD급으로 업스케일링해주고  CD에 담긴 음악을 MP3 파일로 변환해 저장하는
USB 다이렉트 레코딩 기능도 갖췄다. 가격은 40만원 후반대다.


한편, LG전자는 엑스캔버스 홈시어터 구매고객 대상
‘해피 사운드 페스티발(Happy Sound Festival)’ 이벤트를 이달 28일까지 진행한다.


스칼렛 홈시어터, 샴페인 홈씨어터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7만원 상당의 기프트 카드를 증정한다. 또 홈시어터와 TV를 동시에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고급 DSLR 카메라, 엑스박스(XBOX) 게임기,  영화 타이틀 전집
등 푸짐한 경품을 준다. 


다나와 이상훈 기자 tearhunter@danawa.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