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서울 소재 대학에 '이면지' 광고 집행

이진 기자
입력 2009.03.16 10:39


SK텔레콤의 이동통신 대표브랜드 T는 오는 3월
16일부터 20일까지 서울 소재 14개 대학교에 이면지 광고를 집행한다고 밝혔다. 이는
프리노믹스 마케팅의 일환으로, 대학생에게 T가 일상생활 속에서 도움을 줄
수 있는 친구와 같은 브랜드가 되겠다는 의지를 전하고자 기획된 것이다.


이면지광고는 복사지 뒷면에 광고를 싣는 대신 저렴한
비용으로 복사지를 제공하는 것으로 이동통신 대표브랜드T는 총 10만 2500장의 이면지를
서울 14개 대학교에 비치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대학생은 복사 시 70원의 복사지를
20원에 구입, 50원의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를 얻게 된다.


1차적으로 고려대, 연세대, 한양대, 홍익대, 이화여대,
서울여대, 성신여대, 숙명여대, 상명대, 경희대, 숭실대, 한국외대, 건국대, 중앙대의
14개 대학교에 진행한다. 오는 5월 2차 이면지광고를 배포할 예정이며 향후 전국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다나와 이진 기자  href="mailto:miffy@danawa.com">miffy@danawa.com
기자블로그  href="http://blog.danawa.com/jin_lee">http://blog.danawa.com/jin_lee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