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D만 연결하면 타임머신 녹화되는 LG의 새 PDP

이상훈
입력 2009.05.22 08:37 수정 2009.05.22 10:53


LG전자가 외장형 HDD와 연결하면 타임머신 기능이 작동하는 ‘엑스캔버스 보보스 ’ 타임머신
레디 PDP TV (모델명 50/60PS70) 2개 모델을 출시했다.  


onclick="window.open('http://www.danawa.com/cms/popup_image.php?url=http%3A%2F%2Fimg.danawa.com%2Fcms%2Fimg%2F2009%2F05%2F22%2F1%5B6%5D.jpg', '_blank', 'width=200,height=200,left=0,top=0,toolbar=no,menubar=no,location=no,scrollbars=no,resizable=yes');"
src="http://img.danawa.com/cms/img/2009/05/22/1%5B6%5D_thumb.jpg" border=0>

1469387_1_1242949036.gifsrc="http://img.danawa.com/images/descFiles/2/470/1469387_1_1242949036.gif"
width=84 align=bottom border=0>


LG전자의 올해 첫 타임머신 적용 TV인 이 제품은 40GB 이상의 외장형 저장장치를
 TV의 USB 단자에 연결하기만 하면 타임머신 기능이 작동된다. 이 제품은 용량 제한 없이 풀 HD 방송을 녹화하기를 원하는 소비자들의 요구를
반영한 제품이다. 따라서 HD급 고화질 영화나 스포츠 프로그램 등을 HDD에 녹화해 시청하는 소비자에게 유용한 제품이다.


기존 타임머신 TV에 내장된 HDD의 최대 녹화 용량은 160GB였다. 하지만 이 신제품
TV는 용량 제한 없이 HDD에 저장된 내용을 USB 단자가 있는 LG 엑스캔버스 제품에서 재생이 가능하다.


타임머신 기능 외에도 베젤과 스피커를 없앤 심플한 디자인, 79mm 두께, LG전자의 컬러
재생 기술인 '컬러 디캔팅'을 적용했다.


특히, 형광체 입자의 크기를 줄여 빛을 낼 수 있는 효율을 최대로 늘린 울트라 브라이트
패널을  적용해 밝은 조명 아래서도 선명한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소비자 가격은 50인치(50PS70) 250만원, 60인치(60PS70)
480만원 이다(스탠드, 벽걸이 제외 기준).


다나와 이상훈 기자 href="mailto:tearhunter@danawa.com">tearhunter@danawa.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