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ODD, WCG 2009 한국 대표선발전 스폰서십 진행해

정소라
입력 2009.09.01 10:09 수정 2009.09.01 11:13


삼성전자의 ODD 개발 및 판매원 TSST Korea(대표
조남용)가 WCG 2009 한국 대표선발전의 공식스폰서로 선수단 시상 협찬 및 각종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

TSST Korea는 대회기간 중 공식 스폰서 제품인 삼성 슬림
외장형 DVD writer를 선수단 시상 및 Sport 게임 경품으로 전달했다. 또 WCG 현장에서
삼성 DVD writer 로고를 새긴 응원용 막대풍선을 제공했다.

WCG 공식 스폰서
제품인 슬림 외장형 DVD writer는 저렴한 가격과 이동성으로 시장에서 각광받고 있는
넷북(Netbook)을 겨냥해 출시됐다. ODD가 기본으로 장착되지 않은 넷북에 USB 선만
연결하면 CD/DVD로 영화감상, 데이터 저장 등을 할 수 있다. CD 부팅도 가능하다.
고광택의 디자인에 7가지의 다양한 색상으로 소비자의 많은 선택을 받고 있는 이
제품은 윈도우뿐 아니라 맥 운영 체제도 지원한다. 국내서는 검정, 하얀, 빨강, 분홍
4가지 색상으로 구성, 판매되고 있다.



TSST Korea는 8월 31일부터 커뮤니티 사이트를 통한
WCG 2009 그랜드 파이널 진출선수 격려 댓글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를 통해
삼성 슬림 외장형 DVD writer를 받을 수 있다.

한편 월드사이버게임즈(www.wcg.com)는
세계 게임문화축제로 2001년 1회 정식대회를 시작, 2010년을 기하여 10회 대회를
맞이한다. WCG 2009 그랜드 파이널의 개최 도시는 중국 청두이며, 11월 11일부터
15일까지 개최될 예정이다. 


다나와 정소라 기자 ssora7@danawa.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