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사진은 디지털 액자에

이상훈
입력 2009.10.23 11:43 수정 2009.10.23 14:48


‘돌사진도 디지털 액자’로 …


LG전자가 23, 24일 양일간 서울 테크노마트(신도림점)에서
‘내 생애 최초 디지털 사진전’을 연다.


LG전자가 유아 사진 전문 스튜디오인 애플로그, 테크노마트와
함께 진행하는 이 행사는 스튜디오 관련 업체 및 일반 고객에게 기존 종이앨범을
대신할 수 있는 디지털 액자의 효용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이 행사는 23일 테크노마트(신도림점) 11층 베네치아
홀에서, 24일에는 지하 1층 지하철 연결광장에서 열린다.


양일간 행사장을 방문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디지털
액자를 비롯해 DSLR 카메라, MP3 플레이어, 유아용품 등 다양한 경품도 제공된다.


디지털 액자는 기존의 종이앨범 대신 기기에 사진
파일을 담은 것으로 많은 양의 사진을 손쉽게 저장할 수 있고, 슬라이드 쇼 등 다양한
효과를 줄 수 있어 거실 내 인테리어 개선 효과도 있다.


LG전자는 현재 7, 8.4, 10.4인치의 디지털 액자를
판매 중이며, 검정색과 붉은색이 조화를 이룬 세련된 디자인과 외부기기와의 손쉬운
연결, 자동 회전 화면 기능 등의 장점이 있다.


LG전자는 서울 시내 주요 50여 개 스튜디오와 제휴해
스튜디오 내에 아기사진이 담긴 디지털 액자를 전시하고 디지털 액자 패키지 상품을
본격 판매하는 등 B2B 사업을 강화, 디지털 액자의 대중화를 이끌어 갈 계획이다.


또, 전국으로 제휴업체를 확대해 스튜디오의 자체판매
상품에서 디지털 액자 패키지가 차지하는 비중을 20%이상으로 늘린다는 목표다. 


* LG전자 보도자료    


다나와 이상훈 기자 tearhunter@danawa.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