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단운영시뮬 '프로야구 매니저' 첫 CBT

김형원 기자
입력 2009.12.02 14:52

 


엔트리브가 만든
프로야구단 운영 시뮬레이션 게임 '프로야구 매니저'가 12월 2일, 첫 클로즈베타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번 테스트는 사전에
선발된 1만 명의 테스터를 대상으로 12월 2일부터 12월 15일까지 2주간에 걸쳐  진행된다.
게임은 한국 프로야구 실제 팀과 현역 선수 450명의 실제 데이터를 적용했다.


 


['프로야구
매니저' 공식 페이지 바로가기]


 



 


* 엔트리브
보도자료


 


align=right>IT조선 김형원 기자 akikim@chosunbiz.com


align=right>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