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경북/구미시와 투자양해각서 체결

이상훈
입력 2010.07.27 18:00 수정 2010.07.28 09:34


LG디스플레이와 경상북도 및 구미시가 LCD 모듈라인
증설과 행정지원에 관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LG디스플레이와 경상북도 및 구미시 간의 투자양해각서
체결식은 김관용 경상북도지사와 남유진 구미시장, LG디스플레이 권영수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27일 오후 경상북도 구미시청에서 열렸다.



이 날 체결된 투자양해각서를 통해 LG디스플레이는
구미 국가 제 3단지에 LCD 모듈라인을 증설, 구미 및 경북 서북부지역의 고용창출을
유도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게 될 전망이다.


또한 경상북도와 구미시는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관련 투자에 대해 각종 행정지원을 신속하게 제공하기로 했다.


LG디스플레이는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IT용 LCD 패널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향후 3년간 LCD 모듈생산라인 증설과 임직원 사무공간, 복지시설
등 관련 지원 구축에 약 1조원 가량을 투자할 계획이다.


투자양해각서 체결식에서 권영수 사장은 “이번 구미
LCD 모듈라인 증설을 통해 LG디스플레이는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IT용 LCD 산업에서
시장선도력을 더욱 강화하게 될 것”이라며, “세계 LCD 시장을 선도하는 지금의
LG디스플레이가 있기까지 적극 지원해주신 경상북도 및 구미시 관계자들과 시민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며 감사 인사를 잊지 않았다.


이 날 경상북도와 구미시는 LG디스플레이의 LCD 모듈라인
증설과 관련 신속한 인허가 처리를 비롯한 원스톱 행정적 지원을 약속했다.


김관용 경상북도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LG가 지역을
기반으로 성장하였고, 경북 또한 LG를 통해 발전하고 있다”면서, “’LG 덕분에,
지역민들 덕분에’ 라는 상생의 공감대가 더욱 확고히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남유진 구미시장은 이날 행사에서 “이번 대규모
투자를 결정해 준 권영수 사장과 회사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지금까지 구미시가
기업유치를 위해 꾸준히 노력한 결과 오늘 이렇게 결실을 맺게 된 것 같다”며, “지난번
P6E공장 투자가 성공적으로 이루어진 것처럼 이번 LCD 모듈공장 투자도 반드시 대성공을
거둘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LG디스플레이 보도자료


IT조선 이상훈 기자 tearhunter@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