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제철과일 ‘금값’…수박 한 통에 2만4500원

염아영
입력 2010.08.19 16:20


수박, 참외 등
여름제철과일의 가격이 크게 올랐다. 농협 하나로클럽 양재점에 따르면 수박은 9kg짜리가 지난주보다 2천원 올라 2만4500원에
팔려 작년 이맘때와 비교하면 1만원 정도 차이가 났다. 참외는 서울보다 지방에서
100g 당 가격이 4~7% 올랐다.


 


올해는 개화기 냉해로
평소보다 과일의 출하량이 적어 가격이 많이 올랐다. 게다가 올 여름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며 과일 수요가 증가했고, 출하가 마무리 단계에 이르면서 이 같은 현상이 일어난
것으로 보여진다.


 


이에 비해 채소와
육류는 전년과 비슷한 가격을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IT조선
염아영 기자 yeomah@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