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일PD, 신규개발사 펄어비스로 컴백

박철현 기자
입력 2010.09.13 17:43 수정 2010.09.13 17:44

 


'릴', 'R2','C9'
등을 개발 총괄했던 김대일PD가 신규개발사 펄어비스로 컴백한다.


 


신규개발사 '펄어비스'(대표
김대일, 윤재민)는 13일 법인 등록을 마치고, 그간 계획해오던 프로젝트  게임
개발에 착수했다.


 


개발중인 신작 게임은
샌드박스형 MMORPG로 공식 명칭은 '검은사막'이다.


 


현재 게임은 신규
창업 개발진들과 자체 엔진을 가다듬고 있으며, 구체적인 게임성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MMO와 MO 중심으로 두 장르를 결합한 형태로 개발 중이다.


 



 


IT조선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align=right>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