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오브듀티 최신작, 예약판매수로 모던워페어2 앞질러

김형원 기자
입력 2010.10.11 11:08 수정 2010.10.11 11:08

 


콜오브듀티 최신작인
‘블랙 옵스’가 앞서 나왔던 ‘모던워페어 2’보다 예약판매수가 높다고 발표됐다.


 


미국의 대형 게임유통사인
GameStop에 따르면 콜오브듀티: 블랙옵스의 예약판매수가 지난 해 출시됐던 콜오브듀티
모던워페어2보다 높다고 발표했다.


 


참고로, 모던워페어2는
전세계적으로 2000만장 이상 팔린 인기작이다. 시리즈 후속작인 콜오브듀티: 블랙옵스가
전작의 인기를 넘어설 수 있을지는 앞으로의 경과를 지켜봐야 할 것으로 판단된다.


 


참고로, 콜오브듀티:
블랙옵스는 11월 9일, 북미지역에 판매될 예정이다.





 


IT조선
김형원 기자 akikim@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