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고급 커피 한 잔당 1500원'

김재희
입력 2010.12.28 12:05 수정 2010.12.28 12:05


패스트푸드 업계가 프리미엄 커피 시장 공략을
위해 팔을 걷어 붙였다.


한국맥도날드는 100% 아라비카(Arabica) 원두의 드립
커피 신제품 맥카페 ‘프리미엄 로스트’를 1,500원과 1,800원의 두 가지 사이즈로
출시한다.


맥카페 ‘프리미엄 로스트’는 곱게 간 원두에 뜨거운
물을 내려 만든 브루드 커피(Brewed Coffee)로 상대적으로 부드러운 맛이 특징. 고품질의
100% 아라비카 원두로 커피의 풍부한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다. 테이크아웃 커피 전문점에
비해 매력적인 부분은 가격. 숏 사이즈(8oz)는 1500원, 톨 사이즈(12oz)는 1800원으로
고급 캔커피 수준의 가격이다.


맥카페
프리미엄 로스트 출시를 기념해 ‘신선한 커피로 바꾸세요!’라는 주제로 오픈한
마이크로사이트(www.mcdonalds.co.kr/mccafepremiumroast)를 통해 1월 중 소진 시까지
소비자들에게 프리미엄 로스트 무료 쿠폰 100만 개를 제공할 예정이다.

무료 쿠폰은 마이크로사이트에 핸드폰 번호를 입력하여
받을 수 있으며, 친구나 지인에게도 전송할 수 있다. 또한, 맥카페 구입시 로열티
카드를 발급하고 네 번 구입시 다섯 번 째 커피를 무료로 제공하는 행사를 함께 진행한다.



IT조선 김재희 기자 wasabi@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