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치바코리아, 무결점 정책 보급형 모델까지 확대

정소라
입력 2011.02.22 10:49 수정 2011.02.22 10:59


디스플레이 전문기업 아치바코리아가 기존 QH270-IPST
모델을 시작으로 무결점정책을 보급형모델인 QH270-IPSBS까지 확대 실시한다고 밝혔다.

기존
고급형 제품에 시행되던 무결점 정책을 DVI-D(듀얼링크) 전용 보급형 모델까지 게임방용을
제외한 전 제품의 무결점 정책을 구현한 아치바는 단순히 가격적인 경쟁만 하는 것이
아니라 품질에서도 타 모니터와 확실한 차별화를 시도하겠다는 의지를 내보이고 있다.


IT조선 정소라 기자 ssora7@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