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크로니스 백업복구 솔루션,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가상화 지원

정소라
입력 2011.03.22 12:08 수정 2011.03.23 16:37


물리적, 가상화 및 클라우드 환경을 위한 사용하기
쉬운 백업, 복구 및 보안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 아크로니스 코리아가 백업복구
솔루션인 '아크로니스 백업 앤 리커버리 10(ABR10)’이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가상화’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아크로니스는 서버 가상화를 위한 백업복구 솔루션인
‘아크로니스 백업 앤 리커버리 10 어드밴스드 서버 버추얼 에디션(Acronis Backup
& Recovery 10 Advanced Server Virtual Edition: 이하 ABR 10 어드밴스드 서버
버추얼 에디션)’이 레드햇의 기업 시스템 가상화는 물론 개인 데스크톱PC를 가상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솔루션인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가상화(RHEV, Redhat Enterprise
Virtualization)’와 통합 운영이 가능하다는 인증을 획득했다.

이번 인증을
통해 고객들은 ‘ABR10 어드밴스드 버추얼 에디션’과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가상화’를
함께 사용하여 물리적 및 가상화 서버를 통합 관리 및 백업복구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ABR10 어드밴스드 버추얼 에디션은 디스크 이미징 백업 기능을
사용하여 서버 호스트상의 여러 가상 머신을 백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물리적
서버에서 가상화 서버로(P2V), 가상화 서버에서 가상화 서버로(V2V), 또는 가상화
서버에서 물리적 서버(V2P)로의 마이그레이션 작업을 필요 시 혹은 정기적으로 수행할
수 있다.



영국의 시장조사 전문 업체인 오븀(Ovum)의 선임 연구원인 팀 스태머(Tim
Stammer)는 “아크로니스 백업 앤 리커버리 10 어드밴스드 서버 버추얼 에디션은
가상화 서버의 백업과 관련된 여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수준 높은 제품이다. 이번에
발표된 아크로니스와 레드햇의 공동 인증은 가상화에 큰 역할을 하고 있는 두 회사가
발표한 것이니만큼 그 의미가 크다. P2V, V2V 및 V2P 마이그레이션 기능 및 하나의
호스트 서버에 여러 대의 가상 머신을 백업할 수 있는 기능은 고객에게 큰 이익을
제공할 것이다”고 말했다.

아크로니스코리아 서호익 지사장은 “아크로니스는
2006년에 레드햇 파트너 프로그램에 참여한 이래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레드햇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왔다. 그 동안 레드햇 플랫폼에 적합한 아크로니스 솔루션에 대한 많은
수요와 적용 사례들이 있었다. 아크로니스 ABR 10 어드밴스드 서버 버추얼 에디션
제품이 VMware, Hyper-V, Xen서버에 이어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가상화와도 유연하게
통합되어 사용될 수 있게 됨에 따라, 고객들에게 가상화 환경 운영을 위한 보다 많은
선택권과 유연성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레드햇
가상화 비즈니스 부문 총괄매니저인 나빈 타다니(Navin Thadani)는 “자사는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가상화 솔루션이 보다 많은 관련 솔루션과 통합되어 운영될 수 있도록
협력을 더욱 확대함으로써 고객들이 가상화 시스템을 사용하는데 보다 큰 유연성을
제공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이번에 아크로니스의 가상화 환경 지원 백업복구 솔루션이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가상화와 원활히 운영될 수 있음을 인증함으로써 전세계의 많은
기업 고객들에게 많은 활용 기회 및 가치를 제공하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IT조선 정소라 기자 ssora7@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