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네일아트, '핑크' 계열이 대세

염아영
입력 2011.05.20 11:15 수정 2011.05.20 15:03


여름이 다가오자
거리의 여성들이 강렬한 원색으로 갈아입었다. 여자 연예인들도 블루 자켓, 레드
원피스 등을 유행시키며 비비드 바람에 합류하고 있다. 특히 그 중에서도 로맨틱한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핑크’ 계열이 올 여름 핫 컬러로 주목 받고 있다.


 


사진
= 쉬즈네일


 


5월 30일 방영 예정인
MBC 월화드라마 <미스 리플리>의 이다해는 드라마 제작발표회에서 비비드한
핑크 네일아트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다해는 또 상대 배우인 박유천과의 촬영현장에서도
연한 핑크 네일아트로 내츄럴한 로맨틱 스타일을 뽐내며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여지
없이 과시했다.


 


최근 MBC <나는
가수다>에서의 박정현 스타일도 화제다. 박정현은 매회마다 은은한 드레스와 함께
핑크 계열의 네일아트로 로맨틱한 매력을 더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함께 출연하는 가수 BMK는 방송에서 박정현의 스타일을 ‘디즈니 요정’이라고
할 만큼 박정현 특유의 러블리한 매력에 눈을 떼지 못하기도 했다.


 


현재 MBC 드라마
<반짝반짝 빛나는>에서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는 김현주 역시 극 중 핑크
재킷과 함께 연한 핑크 네일로 깜찍한 스타일을 선보였으며 드라마 <최고의 사랑>으로
주목 받고 있는 유인나도 지난 영화 <마이 블랙 미니드레스>에서 연핑크 립스틱과
네일아트를 연출해 일찍부터 핑크 유행을 점쳤다.


 


네일전문학원 쉬즈네일아카데미
윤상웅 원장은 “비비드한 핑크 계열이 올 여름 유행하면서 샵을 찾는 손님들도 다양한
핑크 네일 색상을 많이 주문하는 편”이라며 “핑크 네일아트는 색상 특유의 러블리하고
로맨틱한 멋을 연출할 수 있고 시원하고 가벼운 느낌까지 줄 수 있어 올 여름 비비드
계열 중에서도 특히 인기가 많은 색상”이라고 설명했다.


 







align=right>IT조선 염아영 기자 yeomah@chosunbiz.com


align=right>상품전문 뉴스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