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노트 전용 앱 '프랭클린플래너 액티비티 노트' 출시

하경화
입력 2011.12.22 11:13 수정 2011.12.22 11:24


삼성전자는 프랭클린플래너를
갤럭시 노트에 최적화한 '프랭클린플래너 액티비티 노트' 애플리케이션을 삼성앱스를
통해 22일부터 선보인다.


 


삼성전자와 웹플랜이
공동 개발한 '프랭클린플래너 액티비티 노트'는 전 세계 2,400만명 이상의 오피니언
리더가 사용하고 있는 시간 관리 도구인 프랭클린플래너를 스마트 기기용으로 구현한
것이다.


 



 


새롭게 선보이는
'프랭클린플래너 액티비티 노트'의 가장 큰 특징은 갤럭시 노트 특화 애플리케이션답게
'S펜' 터치 방식을 지원하고, 다양한 특화 기능으로 아날로그적인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는 점이다.


  


S펜으로 업무·일정·기록
등을 쓸 수 있어 마치 종이 프랭클린플래너에 펜으로 필기하듯이 섬세하고 자연스러운
손글씨 입력이 가능하며, 펜 노트(Pen Note)라는 별도 기능을 탑재해 글씨뿐 아니라
그림·지도 등 다양한 컨텐츠로 메모를 작성할 수 있다.


  


또한, '프랭클린플래너
액티비티 노트'에서 기록한 내용을 트위터·SMS·이메일 등으로 보낼
수 있으며, 구글 캘린더와도 연동해 시간 관리에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우선업무·사명서·명언 등 프랭클린플래너의 기본 기능과 함께 업무
연기·지난 업무 가져오기·기록사항 폴더 생성 등 다양한 추가 기능이
지원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다이어리 수요가 높은 연말을 맞아 갤럭시 노트 전용 프랭클린플래너 액티비티
노트가 큰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삼성앱스를 통해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지속적으로 서비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웹플랜의 안준영
대표는“프랭클린플래너 액티비티 노트는 스마트 시대에 필수적인 디지털 플래너의
장점과 갤럭시 노트의 손필기 방식이 주는 아날로그적인 감성을 동시에 충족시켜
사용자들을 높은 수준으로 만족시킬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프랭클린플래너
액티비티 노트'는 갤럭시 노트 국내 출시를 기념해 삼성앱스에서 1년간 무료로 제공된다.


 


IT조선
하경화 기자 ha@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