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레이, H&M과 아트 콜라보레이션

퍼플뉴스
입력 2012.04.22 00:19

기아차의 레이와 글로벌 패션 브랜드 H&M이 만났다.


기아자동차는 레이를 앞세워 세계적인 패션 브랜드 H&M과 18일 H&M 압구정 매장에서 아티스트, 유명인사, 오피니언 리더
등 500여 명을 초청해 기아차 레이와 H&M의 콜라보레이션 컬렉션 출시 기념 행사를 가졌다.

 









src="http://www.purplenews.kr/news/photo/201204/2537_4791_2814.jpg">
▲ 기아자동차는 레이를 앞세워 세계적인 패션
브랜드 H&M과 18일(수) H&M 압구정 매장에서 콜라보레이션 컬렉션 출시 기념 행사를
가졌다.

이번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창의미술교육 프로그램인‘우리들의 눈’을 통해 만들어진 작품들을 활용해 제작한 총 14종의
남/녀 의류로 구성됐다.


총 2천 여벌의 한정판으로 판매되는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은 시각장애인의 창의미술교육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는 사회공헌적 메시지를 담아“오픈
유어 아이즈 by RAY + H&M”컬렉션으로 명명했다.


이번 컬렉션은 20일부터 국내 H&M 매장을 통해서 판매되며, 판매금액의 25%는 사단법인‘우리들의 눈’에 기부될 예정이다.


특히 기아차와 H&M은 이번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컬렉션에 사용된 작품디자인을 소재로 제작한 레이 아트카를
H&M 매장(롯데몰 김포 스카이파크, 신도림 디큐브 시티, 신세계 백화점 충청점) 앞에 특별 전시할 예정이다.

[ 출처 : 퍼플뉴스 href="http://www.purplenews.kr" target=_blank>http://www.purplenews.kr ]
< 저작권자 ©
퍼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