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매니저, 90·91년 선수카드 업데이트

박철현 기자
입력 2012.05.31 16:21

 


엔트리브소프트(대표
김준영)는 '프로야구 매니저'에 선수 카드를 업데이트하고 선수 카드 묶음인 '마스터팩'을
출시한다고 31일 밝혔다.


 


프로야구 매니저는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1990년과 1991년 선수카드를 추가했다. 특히 1990년은 LG트윈스가
한국 프로야구 최초로 창단 첫 해에 우승을 거머쥐는 진기록을 세운 해고, 1991년은
해태 타이거즈가 한국 시리즈에서 4승 무패로 빙그레 이글스를 제압하고 통산 여섯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엔트리브는 이번
선수카드 업데이트로 이용자들의 폭 넓은 선수 운용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또한 프로야구 매니저는
이용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새로운 선수카드 묶음인 '마스터팩'을 출시했다. '마스터팩'은
유저가 원하는 구단과 연도, 포지션을 선택해 선수카드를 획득할 수 있는 상품으로
유저들이 원하는 선수를 획득할 수 있는 가능성이 한층 높아졌다.


 


 


style="font-size:11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