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스마트 세이브 롯데카드' 출시

하경화
입력 2012.09.10 10:09 수정 2012.09.10 11:50


LG유플러스와
롯데카드가 제휴를 맺고 ‘LG유플러스 스마트 롯데카드’를 출시한다. 통신
업종에 특화된 프리미엄 카드로 적립형, 할인형 등 두 가지가 출시될 예정이다.


 



 


적립형인 ‘LG유플러스
스마트 세이브 롯데카드’의 가장 큰 특징은 스마트 세이브 서비스를 통해 휴대폰
구매금액을 세이브포인트로 상환할 수 있다는 점이다.


 


함께 선보인 할인형
‘LG유플러스 스마트 DC 롯데카드’는 이동통신 또는 인터넷 요금 자동이체 시 전월
일시불·할부 이용금액이 30~50만원이면 6000원, 50만원 이상이면 9000원을 매월 통신요금에서
할인받게 된다.


 


LG유플러스와 롯데카드는
이번 제휴카드를 출시로 롯데마트, 롯데시네마, 롯데홈쇼핑에 입점한 LG유플러스
통신매장에서 사업시너지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하경화 기자 ha@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