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스타 게임개발사' 발굴 나선다

박철현 기자
입력 2012.09.18 17:13

 


NHN 게임사업 전문가들이
게임업계에 숨어 있는 스타 개발사 발굴에 직접 나선다.


 


NHN(대표이사 사장
김상헌)은 18일 ‘NHN &Start 펀드’를 출범했다. 이를 통해 일반적인 자금 투자를
넘어 역량 있는 개발사가 스타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초기 지원은 물론 기업운영에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지원한다.


 


‘NHN &Start
1호 펀드’의 출자금 규모는 150억원이다. 사업 초기 단계에서 안정적으로 개발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지분투자 또는 ‘프로젝트 파이낸스(Project Finance)’ 형태로
진행, 장기적으로 추진해 나가는 롱-텀 펀드로 운용된다. 


 


여기에 경영지원
서비스, 서버 지원 프로그램인 에코스퀘어 등 유·무형 인프라를 다각적으로
지원함으로써 사실상 자금 지원 목적의 펀드를 넘어 스타 개발사 육성을 위한 프로젝트로서의
기능이 중점적으로 전개될 예정이다.



 


그 예로 NHN은 투자전문
자회사인 NHN인베스트먼트와 합작하고, 게임비즈니스 성공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들을
포진함으로써 보다 실질적인 개발사 지원 체제를 구축했다. 선정된 개발사는 기업운영에
필요한 법률, 회계, 세무 등 NHN인베스트먼트의 경영 서비스 지원 및 게임비즈니스
전문가의 사업지원을 통해 안정적으로 기업을 운영해 나갈 수 있다.   


 


무상으로 서버와
네트워크를 지원하는 ‘에코스퀘어’ 프로그램도 적극 활용, 서버는 물론 회선 대여와
장애 처리까지 지원하는 등 NHN의 대규모 인프라와 기술력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개발사와의
장기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게임 개발 이후 퍼블리싱, 유통채널 확보 등 국내외 시장
개척을 위한 마케팅 협력까지 이룬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NHN의 플랫폼을 마케팅
툴로 활용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되기 때문에 개발사는 보다 효과적으로 시장 진출
기회를 모색할 수 있다.  


 


이은상 NHN 한게임
대표는 “NHN &Start 펀드는 표면적 지원보다 게임비즈니스 전문가들의
사업 지원을 통해 중소개발사가 스타 기업으로 발돋움하는 성공사례를 함께 만들어
나가고자 하는데 그 목적을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