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유럽 C-세그먼트 시장 공략할 신차 3종

선우윤
입력 2012.10.04 10:20 수정 2012.10.04 10:42


토요타는 ‘2012
파리모터쇼’에서 신형 오리스 투어링 스포츠(Auris Touring Sports), 신형 베르소(Verso)
등을 선보이며 유럽 C-세그먼트 시장 공세에 나선다고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토요타의 신차 4인방은 유럽 내 C-세그먼트 시장 공략을 위해 만들어진 모델이다.


 


신형 오리스 (New
Auris)


 



 


유럽 C-세그먼트
시장 공략을 위한 핵심차인 신형 오리스는 더욱 매력적이고 다이내믹하게 변신했다.


 


오리스는 전과 비교해
인테리어 품질과 주행능력이 개선됐고, 변경된 풀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으로
연비까지 향상됐다. 토요타는 신형 오리스 하이브리드를 출시함과 동시에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신형 오리스 투어링
스포츠(New Auris Touring Sports)


 



 


신형 투어링 스포츠는
스타일리시한 디자인과 효용성이 높은 차다. 게다가 가솔린, 하이브리드, 디젤 모델을
한 차에서 다 만나볼 수 있어 취향대로 선택이 가능하다. 스마트한 패키징 방식을
통해 넓은 짐칸(loadspace)을 보유한 이 차는 캠핑이나 여행을 즐기는 이들에게 적합하다. 


 


신형 베르소(New
Verso)


 



 


C-세그먼트 제품
공세의 핵심인 신형 베르소는 토요타의 유럽형 디자인 및 엔지니어링 역량을 제대로
보여주는 차다. 신형 베르소에는 토요타의 새로운 설계 언어가 사용됐다. 또한 인테리어
개선과 함께 향상된 성능의 2.0 D-4D 엔진이 적용되어 전작보다 소음이 크게 줄었다.


 

선우 윤 기자 sunwoo@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