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통신인 신년인사회 열려

이진 기자
입력 2013.01.15 15:35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
한국방송협회 등 방송통신 관련 17개 협회 및 단체 공동주최로 2013년 방송통신인
신년인사회가 15일 17시, 여의도 63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김황식
국무총리, 이계철 방송통신위원장, 황우여 새누리당 대표, 권은희 의원 등 국회의원,
17개 방송통신 유관 협·단체장, 방송사 및 언론사 대표, 방송통신업계 관계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방송통신인들의 화합을 도모하고 계사년 새해 방송통신
분야의 희망찬 출발을 다짐했다.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방송통신 분야는 21세기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부상하고 있고 우리나라의 경제 재도약을
위해서는 방송통신인 여러분이 이러한 새로운 물결을 선도해 가야 한다"며 "저도
여러분의 노력을 적극 뒷받침해서 방송통신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창조경제의
기틀을 마련해 나가겠다"는 축하메시지를 보냈다.


 


한편 김황식 국무총리는
축사를 통해 "방송통신을 포함한 IT산업이 우리경제의 든든한 버팀목이자 우리나라의
미래"라고 강조하며 "성장잠재력 확충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방송통신
분야에서 지속적인 혁신의 에너지를 만들어내고 이를 사회 전반으로 확산시켜 나가달라"고
당부했다.


 


이계철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방송통신 융합이 더 이상 거스를 수 없는 시대적 흐름이
되고 있으므로 각종 법과 제도를 이에 맞춰 정비해 나가야 한다"며 "새해에는
콘텐츠·플랫폼·네트워크·기기를 아우르는 상생의 방송통신
생태계를 조성해 나가자"고 말했다.


 


style="font-size:11pt; line-height:150%; margin-top:0px; margin-bottom:0px;"
align=right>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px; margin-bottom:0px;"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