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바, 사회공헌 캠페인 국내 전 계열사로 확대 실시

이진 기자
입력 2013.04.07 11:25 수정 2013.04.07 11:25

 


도시바(대표 사사키
노리오)는 6일, 국내 전 계열사 및 협력회사의 임직원과 가족 400여명이 참가한 ‘2013
도시바 그린 캠페인’을 봄철 가족단위 이용객이 많이 찾는 서울 서초구 소재의 ‘양재
시민의 숲’에서 진행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는
‘2013 도시바 그린 캠페인’은 그룹의 환경 슬로건 ‘사람과 지구의 내일을 위해’의
뜻을 실천하고 지역사회에 이바지하기 위한 기업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이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디지털제품’, ‘전자기기 및 부품’, ‘사회기반 시스템’ 사업부문의 7개 계열사
임직원 400여명이 참여 했으며 본사의 고위급 임원진들도 동참을 위해 내방하는 등
캠페인 시작이래 계속해서 규모가 확대되고 있다. 참가자들은 조별로 구역 및 역할을
나눠 쓰레기 수거, 하천청소, 오래된 낙엽 줍기 등 공원 내 환경 정화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작년에 이어 2년째 도시바코리아의 브랜드 홍보대사를 맞고 있는 ‘클라라’도 참여했다.
‘클라라’는 작년 그린캠페인에서의 뿌듯했던 기억에 올해도 참가를 결정했다며
“작은 보탬이지만 깨끗해진 공원을 보니 흘린 땀만큼 보람을 느낄 수 있어 좋았다.”고
전했다.


 


‘양재 시민의 숲’
관리사무소 관계자는 “매년 실시되는 환경 정화 활동이 봄을 맞아 공원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보다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는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 말하며 앞으로도 깨끗한
공원환경의 조성, 유지를 위해 기업이나 단체의 지속적인 관심과 도움이 필요하다
밝혔다.


 


style="font-size:11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