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부, 게임물관리위원회 설립추진단 운영

박철현 기자
입력 2013.05.30 12:36

 


지난 22일 게임물등급위원회를
폐지하고 게임물관리위원회를 신설하기로 공포한 문화체육관광부는 '게임물관리위원회'
설립 추진단을 구성,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설립추진위원은 최규남
제주항공 대표(전 게임산업진흥원장), 김민규 아주대 교수(전 게임물등급위원회 위원),
이헌욱 변호사(현 게임문화재단 이사), 박형준 성신여대 교수(현 한국게임산업협회
자문위원), 문화체육관광부 콘텐츠정책관(당연직) 등 5명으로, 위촉장은 오는 31일
수여된다.


 


설립추진단은 게임물관리위원회
정관 및 규정 작성, 기구 및 직제 구성, 직원채용 등의 업무 수행, 법인등기 완료
및 사무 인계 등 업무를 위해 올해 11월까지 운영되며, 게임물관리위원회가 공식 출범되면 자동
해산된다.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