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일심일언(이나모리 가즈오 著)

장길수
입력 2013.06.08 10:31 수정 2013.06.08 10:36

 


드라마나 만화 속
캐릭터가 아니라, 실제 비즈니스 현장에서 ‘경영의 신’이라 불리는 사람이 있다.
바로 일본 교세라 창업자이자 명예회장인 이나모리 가즈오. 손대는 기업마다 성과를
내는 조직으로 변신시키는 ‘미다스의 손’. 침몰하던 일본항공(JAL)의 구원투수로
투입되어 흑자 기업으로 회생. 한 번도 적자를 내지 않은 경영자……. 그러나 그도
“나도 회사에서 도망치고 싶었던 순간이 있었다”고 고백했을 정도로, 많은 어려움을
극복해왔다. 일의 고비, 인생의 갈림길에서 수없이 주저앉고 싶었지만 그때마다 그는
마음에 새겨둔 메시지를 떠올리며 버텨내 지금의 자리에 있을 수 있었다.


 


왜 일을 해야 하는지,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 방향이 보이지 않을 때 뒷덜미를 꽉 잡아 일으키는 강력한
한마디가 필요하다. 《일심일언(一心一言)》은 이나모리 가즈오가 자신과 같은 시행착오를
겪지 않기 바라며 인생과 일에서 얻은 지혜의 정수를 전하는 책이다. 현실과 동떨어진
공리공론이 아니라, 바닥부터 시작해서 지금까지 일하고 살아오며 그의 인생으로
증명한 현실감 가득한 성공 노하우다.


 


 


《일심일언》은 이나모리
가즈오가 30년간 비밀스럽게 유지해온 원칙으로 교세라 내부에서만 공유하던 성공
비기였으나, 대중의 끊임없는 요청으로 세상의 빛을 보게 되었다. 그가 일을 하며
때로 고통스럽게 때로는 성취감을 느끼며 하나하나 몸으로 배워 얻은 삶의 지혜이기
때문에, 깊은 울림과 함께 구체적인 실천법이 담겨있다. 그리고 직업의 종류나 인간적
성향을 불문하고 보편타당한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가까이 갈 수 없는
경영의 신이 아니라, 인생의 산전수전을 온몸으로 겪어낸 인생 선배가 허심탄회하게
전하는 일과 인생에 대한 이야기. 지치고 힘든 현대인이라면 마음에 새겨두고, 주저앉고
싶을 때나 인생에 장애를 만났을 때 하나씩 꺼내서 다시 곱씹어 볼 만한 일언(一言)이다.
경영의 신도 어렵다는 인생, 그 누구에게 호락호락할까. 그저 선배의 진심이 담긴
한 마디를 마음에 품고 벼려서, 인생과 진검승부를 벌여 살아낼 일이다. <한경BP
제공>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