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감 가는 이성 취미 1위' 남자들이여 스포츠를 즐겨라

선우윤
입력 2013.06.21 21:40 수정 2013.06.22 07:35


호감 가는 이성 취미
1위는 무엇일까?


 


최근 결혼정보회사
닥스클럽이 미혼남녀 354명(남 165명, 여 189명)을 대상으로 '첫 만남 자리, 호감
가는 이성의 취미는?'이란 설문을 실시했다.


 



 


그 결과  남자들이
좋아하는 여성의 취미 1위는 남성 참여자 중 35.2%의 인기를 얻은 '요리,
사진촬영 등 생활 친화적 취미'였다. 반면 여성 33.9%는 자신이 좋아하는 남성의
취미로 '수영, 자전거 타기, 등산, 캠핑 등 아웃도어, 스포츠 취미'를 뽑았다.


 


이어진 답변에서
남성들은 2위 '피아노, 플룻, 기타 등 악기연주 취미(25.5%)', 3위 '수영, 자전거
타기, 등산, 캠핑 등 아웃도어, 스포츠 취미(21.8%)'로 나타났으며, 여성들은 2위
'독서, 영화감상, 음악감상 등 예술적 취미(24.3%)', 3위 '피아노, 플룻, 기타 등
악기연주 취미(21.2%)'를 꼽아 남성들과는 다소 차이가 있었다.


 


반면 '피규어 수집,
애니메이션 감상 등 마니아적 취미'는 남녀 모두 5% 미만에 불과했다.


 


김신영 닥스클럽
상담팀 팀장은 "남성들은 여성적이고 가정적인 모습에서 호감을 느끼고, 여성들은
남자답고 활동적인 모습에서 호감을 느끼기 때문에 이 같은 결과가 나타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선우 윤 기자 sunwoo@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