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정호영 CFO, '아시아 최고 CFO'로 선정

이상훈
입력 2013.09.16 09:32 수정 2013.09.16 10:57


LG디스플레이(대표
한상범) CFO(Chief Financial Officer, 최고재무책임자) 정호영 부사장이 세계적인
유력 금융전문지인 인스티튜셔널 인베스터(Institutional Investor)에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증권사 애널리스트들이 선정한 테크(Tech)/하드웨어 산업 부문 '2013년 아시아 최고
CFO(2013 Asia Best CFO)’ 1위에 올랐다.


 


지난 67년 설립된
인스티튜셔널 인베스터는 매년 전세계 주요 투자자 및 애널리스트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및 전자 투표를 실시해 각 산업 분야별, 지역별 주요 상장 기업 중 베스트 CEO, 베스트 CFO,
베스트 IR 등을 선정하고 있으며, 금융계에서는 명실상부 최고의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올해는 전세계 주요 투자자 및 애널리스트 1600여 명이 설문조사에 참여했다.


 


 



▲ 정호영 LG디스플레이 CFO(사진제공
: LG디스플레이)


 


이번에 LG디스플레이
정호영 CFO는 한국 기업 중 유일하게 테크놀로지 부문에서 전세계 증권사 애널리스트들이
뽑은 ‘아시아 지역 최고 CFO’ 1위로 선정됐다.  


 


정호영 CFO의 경우
특히, 증권사 애널리스트들로부터 높은 신뢰성은 물론 산업 인사이트(Insight)에
기반한 논리적인 커뮤니케이션과 선행적 자금 흐름(Cash Flow) 관리를 통한 재무구조의
지속적 개선 측면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LG디스플레이 정호영
CFO는 평소 업계 애널리스트들로부터 재무 부문을 넘어 산업 전반에 대한 큰 그림을
그릴 수 있는 CFO로 평가 받고 있으며, 이 때문에 매 분기 주관하는 실적 설명회에는
많은 수의 투자자 및 애널리스트들이 적극 참석하고 있다. 


 


한편, 2013년 Asia
Best CFO로 인터넷 부분에서는 바이두(Baidu) CFO가, 통신 부문에서는 차이나 텔레콤
CFO 등이 각각 1위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이상훈 기자 hifidelity@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