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데이비, 주제별로 골라보는 '스토리' 기능 선봬

홍효정
입력 2013.09.30 10:50 수정 2013.09.30 11:27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이한상)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데이비’에 게시물을 자동으로 분류해 관련
주제별로 묶어주는 ‘스토리’ 기능을 적용했다고 30일 밝혔다.


 



 


주변 친구들이 올린
게시물과 결합해 새로운 '이야기'로 만들어지고 게시물이 쌓일수록 더욱 정교하고
효과적인 '이야기'가 된다. 또한 하나의 게시물이 하나의 주제로만 묶이는 것이 아니라,
다른 주제로도 분류될 수 있어 이용자들로 하여금 다양한 잡지를 구독하는 느낌을
주게 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신성철 SK컴즈 데이비
서비스팀장은 “데이비의 스토리 기능은 단순히 쌓여만 가는 수많은 기록들을 새로운
의미를 가진 콘텐츠로 재탄생시킨다는 점에서 진화된 SNS의 기록방식이라 볼 수
있다”며 “향후 인포그래픽과 패턴 리포트 등 다양한 유형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새롭게 추가된 기능은 구글플레이와
T스토어 등 안드로이드 마켓 애플리케이션에 우선 적용됐다.


 

홍효정 기자 honghong@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