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맥북에어 일부 모델 리콜…SSD 결함때문

김윤경
입력 2013.10.19 09:51 수정 2013.10.19 10:31

    




맥북에어 (사진출처 : 애플 홈페이지)


 


애플이 2012년형
맥북에어 노트북 일부 모델을 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SSD) 결함으로 리콜한다.


 


18일(현지시간) 애플은
결함이 발견된 SSD 용량은 64GB, 128GB로 지난해 6월에서 올해 6월 판매된 2012년형
맥북에어 11인치, 13인치 모델에 장착돼 있다고 밝혔다.


 


리콜 대상 해당 여부는
맥 앱스토어에 있는 '맥북에어 플래시 스토리지 펌웨어 업데이트 1.1'을 다운로드해
실행하면 확인할 수 있다.


 


리콜 대상으로 확인되면
나타나면 다른 애플리케이션설치나 운영체제 업데이트를 진행하면 안된다. 즉시 데이터를
백업한 후 애플 서비스 센터나 고객 지원 부문에 연락하면 된다.


 


애플은 사전에 SSD
결함으로 이미 수리, 교체 비용을 지급한 사용자는 회사 측에 연락하라고 밝혔다.


 


김윤경
기자
vvvllv@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