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감별사가 하는 일, 바리스타와는 뭐가 다르지?

장길수
입력 2013.10.25 13:21

width="370" height="301">

 


커피 감별사는 무슨
일을 하는 사람일까. 바리스타와는 뭐가 다를까?


 

커피 감별사가 하는 일에 대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뜨겁다. 얼핏 커피 감별사와 바리스타를 혼동하기 쉽지만 이 둘이 하는 일은 엄연히 다르다. 커피 감별사는 생두의 품질을 평가하고 커피의 맛과 향을 감별하는 일이라면 바리스타는 다양한 종류의 원두로 커피를 만들어내는 사람이다.


커피감별사는 매해 수확하는 커피를 평가해 가장 가치있는 커피를 골라내는 일을 한다. 커피 원산지의 기후와 재배방식을 이해하고 경사도, 배수 등 여러 복합적인 요소들이 커피 맛에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를 파악하고 커피의 향과 맛, 본질에 대해 감별하는 것이 커피 감별사가 하는 일이다.

 

커피 감별사가 하는 일을 접한 네티즌들은 "커피 감별사가 하는 일, 바리스타와는 차이가 있네", "커피 감별사도 전문직 같다", "커피 감별사가 하는 일 신기하다", "커피 감별사가 하는 일과 바리스타가 하는 일 둘 다 대단한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IT조선 온라인뉴스팀>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