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맵 음성 안내를 겸하는 똑똑한 블랙박스 출시

이상훈
입력 2013.10.28 15:02 수정 2013.10.28 15:12


차량용 블랙박스
전문업체 피타소프트(대표 허현민)는 28일 전후방 2채널 영상 녹화와 함께 티맵(T
map)의 음성안내 서비스를 탑재한 ‘블랙뷰 와이파이 티맵’ 블랙박스(모델명: DR530T-2CH)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티맵 음성안내 서비스는 실시간 교통정보, 가장 빠른 길 안내를
제공한다.


 


블랙뷰 와이파이
티맵은 스마트폰이 아닌 블랙박스 기기에서 티맵의 음성안내 서비스를 지원하기 때문에
스마트폰을 내비게이션으로 사용할 필요없이 통화, 음악감상, SNS 등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음성안내 서비스를 사용하면 내비게이션으로 시선을 옮길 필요가
없어 안전운행에 좀 더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 제품은 SK플래닛의
‘Blackbox+’ 전용 앱을 통해 블랙박스에서 촬영된 영상의 실시간 확인과 편집이
가능하며, 운행 중 충격이 감지된 블랙박스 영상은 ‘T 클라우드’ 설정을 통해 자동으로
업로드하는 기능도 지원한다. 이번에는 SKT 가입자 및 안드로이드 앱만 지원되지만
향후 KT, LG유플러스 가입자들도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허현민 피타소프트
대표는 “소비자 요구를 반영한 고객 서비스의 일환으로 블랙뷰 와이파이 티맵 제품을
출시하게 되었다”며 “이미 많은 사용자들로부터 최고의 통신형 내비게이션 서비스로
인정받고 있는 SK플래닛의 티맵 서비스를 탑재한 이번 제품은 블랙박스가 내비게이션
역할을 겸하며 바쁜 현대 직장인, 남성/여성 모든 운전자에게 유용한 제품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제품 가격은 용량에
따라 16GB 모델이 29만 9000원, 32GB 모델이 32만 9000원이다. 피타소프트는 제품
출시를 기념해 28일부터 블랙뷰 홈페이지에서 3만원 할인 쿠폰을 지급하는 한편 11번가
내 출시 이벤트로 하이패스 단말기, 티맵 제품 지급 등 풍성한 경품 이벤트도 진행한다.


 


블랙뷰 와이파이
제품군은 내장 Wi-Fi가 탑재되어 있어 LCD 및 SD 카드로 영상을 확인하는 번거로움
없이 스마트폰(안드로이드/아이폰)에 설치된 블랙뷰 앱을 통해 실시간 녹화영상을
확인하거나 실시간으로 유튜브에 업로드가 가능한 제품군이다.

 


이상훈 기자 hifidelity@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