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PS4 출시 초읽기 돌입 '유저 시연 행사 연다'

박철현 기자
입력 2013.12.10 18:17 수정 2013.12.10 19:10

 


소니컴퓨터엔터테인먼트코리아(대표
카와우치 시로, SCEK)가 플레스이테이션4(PS4)의 한국 출시를 기념해 PS4 뿐만 아니라
PS 비타 및 PS3의 신작 타이틀 모두를 시연할 수 있는 유저이벤트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오는 14일과 15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서울 용산 롯데시네마 4층 및 5층에서 열리는 이번
이벤트는 국내 유저들에게 PS4를 최초로 공개하며, 14일에는 ‘더 플레이룸(THE PLAYROOM)’의
개발자 니콜라스 듀셋과 ‘낵(KNACK)’의 개발자 와타나베 유스케가 직접 방한해
국내 유저들에게 게임 소개 및 데모 플레이를 선보일 예정이다.  


 




PS4 유저 행사 포스터 (사진 : SCEK 제공)


 


현장에 참석한 유저들은
킬존 쉐도우 폴 (Killzone Shadow Fall)과 낵 등 총 9종의 PS4 타이틀과 그란
투리스모 6 등 3종의 PS3 타이틀, 그리고 3종의 PS비타 타이틀을 시연해 볼 수 있다.
여기에 신작 타이틀 시연 후 스탬프 응모권을 작성한 유저들 중 하루에 1명을 추첨해
총 2명에게 PS4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한편, SCEK는
오는 17일 오후 5시 40분부터 서울 서초동 국제전자센터 1층 야외광장에서 PS4
출시 이벤트 및 현장 판매를 진행다. 


 


당일 현장판매 상품은
PS4와 2개의 번들 세트, 그리고 PS 카메라 등이며, 현장에서 하드웨어를 구매하는
444명의 고객에게는 수직받침대(소비자 가격 2만7800원)와 3만원 상당의 PSN 카드를
함께 증정한다. SCEK에서는 당일 오전 9시부터 현장 대기 라인을 공식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이날 자리에는 소니컴퓨터엔터테인먼트재팬아시아(SCEJA)의
오다 히로유키 부사장이 참석해 1호 구매자에게 상품을 전달하며, 런칭 세레모니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