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롯데피에스넷, ‘WeATM’ 마케팅 MOU 체결

유진상 기자
입력 2014.02.10 15:55

 


웹케시의 해외사업부문
‘웹케시글로벌’이 ATM(현금자동입출금기) 운영회사인 롯데피에스넷과 글로벌 ATM서비스
‘WeATM’의 국내 론칭을 위한 마케팅 업무협력(MOU)을 10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WeATM’은 기존
ATM기기의 기능에 증권거래, 보험 및 금융 상품 서비스 등 다양한 기능을 추가해
고객 편의를 높였다. 또한 ATM기기를 활용한 프로모션, 지점홍보 등을 통해 자사의
브랜드 강화 및 광고효과도 기대해 볼 수 있게 됐다.


 


웹케시측은 이번
협약으로 제2금융권 금융사들은 롯데피에스넷의 전국 5000대 이상 규모의 ATM인프라를
웹케시의 'WeATM'망을 통해 합리적인 가격에 이용할 수 있게 되며, 이는 금융시장의
새로운 활력제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웹케시는 서비스를
이용하는 금융사와 고객의 요구사항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쿠콘(COOCON)’의
기술력을 적극 활용해 신속한 금융서비스와 안전한 보안기술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최근 금융권을 강타한 보안사고에 대한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금융감독원 보안감사를
통해 내부보안 규정을 더욱 강화했다.


 


석창규 웹케시 글로벌사업
총괄 대표는 “이번 롯데피에스넷의 ATM을 통한 ‘WeATM’ 론칭이 제2금융권을 비롯
국내 금융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웹케시는 국내 비즈니스
소프트웨어 선도기업으로서 최고의 기술과 서비스로 금융산업 발전에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href="http://it.chosun.com" target=_blank>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