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림원, 베트남 통신사 VTN에 ERP 공급 계약

유진상 기자
입력 2014.03.30 22:37

 



 


[IT조선 유진상
기자] 영림원소프트랩(대표 권영범, 이하 영림원)이 베트남 현지 지사를 통해 베트남
통신사 VTN(Vietnam Telecoms National)과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VTN은 베트남 현지
시장의 60%를 차지하는 최대 통신로서 데이터, 인터넷, 미디어 서비스 등 여러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영림원은 전사적자원관리(ERP) 제품인 `K.시스템'을
공급하게 되며, VTN의 파트너사와 고객사에게 공급될 예정이다. 네트워크와 하드웨어
등의 장비는 VTN에서 공급될 예정이다.


 


김진환 영림원소프트랩
베트남 지사장은 "이번 VTN과의 사업 협력은 오랜 시간의 끈질긴 노력으로 이루어낸
결과"라며 "WBS(World Best Software) 과제로 개발된 클라우드, 모바일
환경 지원의 SaaS ERP 비즈니스를 위한 토대를 마련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영림원 베트남
지사는 본사와 탄탄한 공조를 통해 한국에 본사를 두고 있는 베트남 또는 동남아시아
진출 기업을 대상으로 적극적으로 비즈니스를 펼칠 예정이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href="http://it.chosun.com" target=_blank>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