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EMC, 데이터 보호 신제품 출시

유진상 기자
입력 2014.04.08 19:16 수정 2014.04.08 20:54

 


[IT조선 유진상
기자] 한국EMC(대표 김경진)가 ‘EMC 데이터 프로텍션 스위트(Data Protection Suite)’와
‘EMC 데이터 도메인(Data Domain)’, ‘EMC VPLEX’와 ‘EMC 리커버포인트(RecoverPoint)’의
통합 등 새로운 데이터 보호 신제품들을 출시했다. 이를 통해 EMC는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 환경에서 비용과 운영의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서비스 중심 데이터
보호(Data Protection-as-a-Service)’ 패러다임을 제시한다고 밝혔다.  


 


새로 발표한 제품들은
데이터 백업, 복구, 아카이빙 및 애플리케이션 가용성 향상을 위한 다양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제품들을 단일한 데이터 보호 플랫폼에서 운영하고 가상 머신과 중요
애플리케이션들까지 통합시켜 ‘서비스 중심 데이터 보호’를 구현할 수 있다는 것이
한국EMC 측의 설명이다.


 


김경진 한국EMC 대표는
“EMC는 지난 가을부터 단일화된 데이터 보호 플랫폼을 구현하기 위해 수많은 제품과
솔루션들을 통합하고 있다”며 “통합된 단일 인프라로 간편하고 비용 효율적으로
데이터를 보호하고 무중단 애플리케이션 구현을 통해 서비스의 가용성을 향상시키는
것은 ‘서비스 중심 데이터 보호’를 기반으로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를 앞당기려는
EMC의 핵심 전략”이라고 밝혔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href="http://it.chosun.com" target=_blank>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