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브로드, 다문화가정지원센터 27곳에 도서 5000여권 기증

이진 기자
입력 2014.06.30 10:13 수정 2014.06.30 10:31

 


[IT조선 이진 기자]
다문화 가정을 위해 마련된 다문화가정지원센터 27곳에 서적 5000여 권이 지원된다.


 


케이블TV 방송사
티브로드(대표 이상윤)는 다국어로 제작된 4000여 권의 취학대상 아동서적과 함께
사이버윤리·디지털기기 사용법 등을 담은 1000여권의 유클린 서적을 통해
다문화가정을 지원하는 행사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정지훈 티브로드 팀장과 강주현 서대문구다문화가정지원센터 사무국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티브로드)


 


티브로드는 지난
27일 서울시 서대문구 북가좌동에 있는 다문화가정지원센터를 찾아 서적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어 도봉구 다문화가정지원센터를
포함해 내달 5일까지 서울·경기·수원·부산·대구·전주·천안
등 티브로드 방송권역 내 위치한 27개 다문화가정지원센터에 지원 서적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상윤 티브로드
대표는 "기증된 책이 다문화가정 엄마와 아이들을 위한 생활 안전 지도 및 올바른
디지털 문화 교육에 활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