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이즈, '2014 망상 G-STAR FESTIVAL' 성황리 개최

김남규 기자
입력 2014.08.04 14:34 수정 2014.08.04 14:39

 


[IT조선 김남규]
후이즈(이청종 회장)가 지난 1일 동해시와 함께 강원도 동해시 망상해수욕장에서
'2014 G-STAR FESTIVAL'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저녁 7시부터
약 2시간 30동안 망상해수욕장 야외 중앙무대에서 진행된 행사에는 국민 여동생 아이유,
트롯 가수 박상철, 아이돌 그룹 빅플로, 피에스타, 마로니에, 샤인 등 10여 팀의
가수가 총출동해 5만여명의 피서객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2014 G-STAR FESTIVAL'은
산이 수려한 태백, 영월, 평창, 정선 지역과 바다가 아름다운삼척, 동해를 하나의
관광 자원으로 묶어, 관광산업의 경쟁력을 높이자는 취지에서 기획된 행사다.


 


또한 강원도 브랜드를
홍보하고, 강원도민의 애향심을 고취하기 위해 강원도 출신이거나 강원도와 인연이
있는 트로트 가수 박상철과 아이돌그룹 빅플로, 피에스타 등을 출연시켜 현지 주민으로부터
높은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청종 후이즈 회장은
"후이즈는 올해 창립 15주년을 맞아 강원도의 발전과 회사를 아껴주신 고객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이같은 행사를 마련했다"며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내년부터는 정기적으로 G-STAR FESTIVAL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온라인 유스트림을 통해 무료로 전 세계 실시간 생중계됐다.


 



▲후이즈가
지난 1일 강원도 동해시 망상해수욕장에서 '2014 G-STAR FESTIVAL'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사진=후이즈)


 


김남규
기자
ngk@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