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에 나만의 광고를...' 삼성전자, 비즈니스용 '스마트 사이니지 TV' 출시

박철현 기자
입력 2014.08.10 10:22 수정 2014.08.10 14:12

 


[IT조선 박철현]
삼성전자가 중소형 자영업자들을 위한 새로운 타입의 비즈니스 TV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TV(40형-RM40D, 48형-RM48D)'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스마트 사이니지
TV는 기존 TV의 기능뿐만 아니라 디지털디스플레이의 정보와 광고 기능을 결합해
매장 내 비즈니스에 필요한 다양한 광고를 원하는 대로 활용 할 수 있는 제품이다.


 


구매 고객들은 TV시청,
제품 홍보, 정보 전달, 행사, 환영 메시지 등 매장 내 다양한 활용이 가능해 매장의
여러 가지 정보를 원하는 대로 쉽고 간편하게 제작하고 적용할 수 있는데 식당의
경우 TV를 통해 야구 중계와 메뉴, 이벤트 등을 같이 표시할 수 있다.


 



▲비즈니스
TV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TV' (사진=삼성전자)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TV는 설치에서 매장 광고에 이르기까지 비즈니스에 필요한 모든 기능을 탑재해 자영업자들이
광고 콘텐츠를 빠르게 제작 관리할 수 있는 매직인포 익스프레스(MagicInfo Express)솔루션을
지원한다.


 


매직인포 익스프레스(MagicInfo
Express)는 PC 버전과 모바일 버전인 매직인포 모바일(MagicInfo Mobile) 2가지 버전을
동시에 제공해 활용도를 더욱 높였다. 


 


이 솔루션은 비즈니스
콘텐츠를 제작하거나 재생하기 위해 별도의 PC나 소프트웨어가 필요하지 않기 때문에
비용 절감에 도움을 주며, 200개 이상의 무료 디자인 템플릿과 샘플 영상을 제공해
전문적인 형태의 콘텐츠 제작을 가능하게 해 매우 효과적인 광고를 만들 수 있다.


 



▲비즈니스
TV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TV' (사진=삼성전자)


 


제작된 콘텐츠는
PC나 모바일에서 즉시 전송할 수 있으며, USB나 Wi-Fi를 통해서도 손쉽게 전송이
가능하다.


 


스마트 사이니지
TV는 세로(Portrait) 모드를 지원해 광고이미지, 포스터 등 세로 화면을 효과적으로
표현할 수 있어 기존의 종이 포스터를 대체할 수도 있다. 특히 사용자들이 어떠한
환경에서도 설치와 사용이 용이하도록 다양한 설치 환경을 고려한 스탠드와 월마운트를
함께 제공한다.  


 


스마트 사이니지
TV는 하루 최대 16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돼 매장 내에서 장시간 연속적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2년 무상 A/S를 지원한다.


 


김석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전무는 "지금까지 많은 매장 내, 광고들은 일반 TV에
의존해 고객의 시선을 끌기 어려웠을 뿐 만 아니라 매장 광고에 대해 변경과
업데이트가 제한적이었다"며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TV는 매장 디스플레이
솔루션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킬 제품"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
사이니지 TV를 8월 11일부터 삼성전자 온라인 스토어(store.samsung.com/sec)를통해
우선 판매를 시작했으며, 8월 중순부터 전국 디지털프라자에서도 직접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TV'출고가는 40형-RM40D 105만원, 48형-RM48D 137만원이다.


 


박철현 기자 pch@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