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국내 최초로 ‘흡음 타이어’ 신차용 타이어 공급

김준혁
입력 2014.11.03 13:06 수정 2014.11.03 13:57

 


[IT조선 김준혁]
한국타이어는 자체 개발한 타이어 공명음 저감 기술인 ‘한국 사운드 압소버’를
적용한 흡음 타이어 ‘벤투스 S1 노블2’를 국내 최초로 양산차 업체에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한다고 3일 밝혔다.


 


한국타이어가 자체
개발한 타이어 공명음 저감 기술인 한국 사운드 압소버는 폴리우레탄 소재의 흡음
패드를 타이어 내부에 안정적으로 부착함으로써 타이어 내부의 공명음을 흡수해 주행
소음을 감소시키는 기술이다.


 


공명음이란 타이어가
주행 중 노면과의 충격으로 타이어 내부의 공기가 진동되면서 발생하는 소음을 말한다.
한국타이어의 흡음 타이어는 전문 평가 테스트 실시 결과, 기존 일반 타이어 대비
주행 성능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일반 운전자가 직접 느끼는 감성 소음이 약 10% 가량
감소돼 보다 안락하고 편안한 주행을 제공한다.


 


한국타이어는 국내
최초로 공명음 저감 타이어인 흡음 타이어를 양산차 업체에 공급하는 것을 시작으로,
향후 해외 프리미엄 브랜드 차량에 대한 흡음 타이어 공급을 위한 개발도 진행 중이다.


 


 ▲ 사진=한국타이어

 

김준혁 기자 innova33@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