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인터넷 불통 원인은 '디도스 공격'… 12시 7분부터 정상 서비스

최재필 기자
입력 2014.11.29 13:33 수정 2014.11.29 13:38

[IT조선 최재필] 인터넷 통신업체 SK브로드밴드의 인터넷 불통 원인이 디도스 공격 때문인 것으로 확인됐다.

SK브로드밴드는 29일 오전 10시 55분부터 외부 디도스(DDOS) 공격 영향으로 당사 DNS서버 과부하가 발생해 인터넷 서비스가 원활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디도스 공격이란 수십 대에서 수백만 대의 PC를 원격 조종해 특정 웹사이트에 동시에 접속시킴으로써 단시간 내에 과부하를 일으키는 크래킹의 일종이다.

이에 각종 SNS와 온라인커뮤니티에는 SK브로드밴드 인터넷 연결 오류에 대한 불만이 폭주하는 현상이 벌어지기도 했다.

SK브로드밴드 관계자는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원인은 파악했지만 언제, 어디서 공격했는지는 현재 확인 중"이라며 "공격 ip차단 및 클린존 우회처리 등으로 오류 발생 약 1시간 후인 12시 7분부터 정상적인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다"고 전했다.

최재필 기자 jpchoi@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