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글로벌창업지원센터·포스텍·APGC랩,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협업

유진상 기자
입력 2015.01.20 16:12 수정 2015.01.20 16:18
[IT조선 유진상] 미래글로벌창업지원센터(센터장 오덕환)와 포항공과대학교(포스텍) 산학협력단, APGC랩이 협업해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해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지난 20일 서울 상암 누리꿈스퀘어 21층에서 세 기관은 ‘글로벌 창업지원 공동 협력’을 위한 상호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예비창업자, 창업 초기기업의 글로벌 창업교육과 창업지원을 통해 성공적인 기업을 양성함으로써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함이다.  
이로써 포스텍과 APGC랩은 엔젤투자, 벤처캐피탈, 해외 투자유치 등을 위한 우수 예비 창업자를 추천, 지원하게 된다. 또 미래글로벌창업지원센터는 이들이 연간 상시적으로 내부컨설팅을 제공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글로벌 진출을 위해 필요한‘ 고투마켓(Go-To-Market) 컨설팅 사업, ‘B2G Connect 사업’ 등의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오덕환 미래글로벌창업지원센터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세 개 기관의 활발한 정보공유를 통해 우수 예비 창업자 및 기업을 발굴, 교육 및 각종 컨설팅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들이 글로벌 진출, 창업을 함에 있어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데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