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스카이라이프, 마포구 청소년 공부방 개설 지원

이진 기자
입력 2015.01.25 11:38 수정 2015.01.25 11:39
[IT조선 이진] KT스카이라이프(대표 이남기)가 마포구립 망원청소년문화센터 공부방 개설사업에 폐수신기 매각자금 1500만원과 교육방송 시청을 위한 위성방송상품을 무상 지원했다고 25일 밝혔다. 이와 함께 회사측은 TV와 냉장고 등 가전제품도 기증했다. 

사진=KT스카이라이프


KT스카이라이프의 폐수신기 매각자금은 지난해 7월부터 10월까지 4개월에 걸쳐 용도 폐기된 폐수신기 1만 7000여대를 수거한 뒤 되팔아 마련한 것이다.

이번 지원은 KT스카이라이프가 오는 2월 1일로 예정된 상암동 신사옥 입주를 앞두고 추진한 지역 공헌사업의 일환으로, 마포구청 청소년지원과와 연계해 민관협력 형태로 진행했다. 방과후 공부할 곳이 마땅치 않았던 망원동 지역 저소득가정 청소년들은 새로 마련된 공부방에서 더 큰 꿈을 키울  수 있게 됐다. 

윤용필 KT스카이라이프 콘텐츠운영본부장은 "이번 지원사업비는 고객 처리가 곤란한 폐수신기를 고객의 동의를 얻어 재활용업체에 팔아 마련한 것"이라며 "고객 민원 해결, 환경오염 해소, 지역 봉사 등 1석 3조의 사회공헌활동 모델"이라고 말했다.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