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프트한자 독일항공, ‘발렌타인’ 프로모션 진행

김형원 기자
입력 2015.02.05 15:07 수정 2015.02.05 15:34
[IT조선 김형원] 루프트한자 독일항공은 발렌타인데이를 맞아 2인이 함께 예약할 경우 항공권 50%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발렌타인 스페셜’ 프로모션을 오는 15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5일부터 15일 까지 진행되는 이번 프로모션은 파리, 로마, 밀라노, 프라하, 바르셀로나, 취리히, 빈, 베를린, 헬싱키 등 유럽 내 총 36개 주요 도시로 예약이 가능하다. 프리미엄 이코노미 클래스와 이코노미 클래스로 예약이 가능한 이번 프로모션의 출발 기간은 4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다. 참고로 4~6월은 유럽지역 날씨가 대체적으로 좋아 여행하기 좋다.
루프트한자는 발렌타인 스페셜 외에도 ‘에어비앤비와 함께 하는 프리미엄 이코노미 클래스 캠페인’을 진행한다. 싱글 네 명이 모여 유럽의 대표도시 런던, 베를린, 바르셀로나, 밀라노 중 같은 일정 및 여정의 루프트한자 프리미엄 이코노미 클래스 항공권을 구매한 경우, 1인당 30만원씩 총 120만원 상당의 에어비앤비 숙박 쿠폰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이다. 

이미지=루프트한자 독일항공
김형원 기자 aki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