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틴, 수납 공간 넓은 카메라 가방 발라드 400 출시

차주경 기자
입력 2015.04.08 09:41 수정 2015.04.08 09:52
[IT조선 차주경] 카메라 및 모바일 액세서리 전문 기업 매틴(대표 박덕신)이 매틴 발라드400을 국내 공식 출시한다.   
 
매틴 발라드 시리즈는 일본 전자 제품 전문 매장인 요도바시카메라에서 높은 판매를 기록한 제품이다. 유럽 카메라 시장 거점인 독일, 아시아 선진 시장 중국 등 글로벌 시장에서도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했다. 
 
매틴 발라드400 카메라 가방 (사진=매틴)
매틴 발라드400은 발라드 시리즈 중 크기가 가장 크다. 345 x 145 x 245mm로 수납 공간이 넉넉해 세로 그립을 장착한 카메라 혹은 렌즈를 장착한 DSLR 카메라를 수납할 수 있다. 내부 별도 포켓에는 아이패드 에어 2, 아이패드 미니와 같은 스마트 디바이스를 보관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아웃도어 활동에 최적화된 캔버스 소재로 제작됐다. 컬러는 블랙, 그린 두 가지로 가격은 6만 3000원이다. 매틴 발라드400은 16일부터 19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P&I 2015 (제24회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에 출품된다.



차주경 기자 reinerr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