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어린이 전용 'B tv 키즈존' 오픈

이진 기자
입력 2015.04.14 14:04 수정 2015.04.14 14:31

[IT조선 이진] SK브로드밴드(대표 이인찬)는 유아들의 고려한 전용 TV 서비스 'B tv 키즈존'을 오픈했다고 14일 밝혔다.

사진=SKB

'B tv 키즈존'은 B tv를 켰을 때 B tv 초기화면으로 진입하는 것을 제한하고, 곧바로 B tv 키즈존만으로 진입하도록 했다. 부모가 아이들이 보기 적절하지 않은 일반 TV 콘텐츠에 접근하는 것을 원천적으로 막는 것이다.


또 'B tv 키즈존'은 아이들이 애니메이션 캐릭터별로 콘텐츠를 이용하는 시청 습관을 고려해 뽀로로, 라바 등 인기 캐릭터별로 메뉴를 구성, 콘텐츠 이용을 편리하게 했다.


유창완 SK브로드밴드 미디어사업본부장은 "B tv 키즈존 서비스는 아이에게 안전한 콘텐츠를 보여주고 싶어하는 부모의 마음을 담은 서비스"라고 말했다.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